[2014 올해의 제품 영상] 닥터뉴엘, 아시아가 주목한 코스메틱 부문 수상

권세창 2014-12-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닥터뉴엘, 아시아가 주목한 올해의 코스메틱 부문 수상

에이팜(대표 허경, www.apharm.co.kr )의 '닥터뉴엘'이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에이빙(AVING)이 선정하는 'VIP ASIA Awards 2014' 올해의 100대 제품 코스메틱 부문을 수상했다.

에이팜의 대표 스킨케어 브랜드인 '닥터뉴엘(Dr.nu:ell)'은 화장품과 의약품의 장점을 융.복합한 코스메슈티컬 스킨케어 제품으로 청소년부터 임산부, 민감성 피부에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로 소비자들에게 잘 알려져 있다.

인체지방 기질세포 배양액 추출물, 식물 캘러스, 프로폴리스 추출물 등 최근 좋은 성분을 찾는 고객들의 니즈에 따라 피부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성분들을 활용한 고기능성 제품으로 소비자들에게 인정받고 있다.

2007년 설립된 에이팜은 2008년 임산부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 쁘띠앤맘을 론칭하고, 시대 흐름에 맞는 발 빠른 움직임으로 2010년 온라인 판매를 시작해 화장품 시장에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제20회 기업혁신활동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상 수상, 기술혁신형 중소기업(INNO-Biz) 획득, 미래선도 기술혁신 우수기업 선정, 대구시 공동브랜드 '쉬메릭' 제품선정, 한국소비자 만족지수1위 선정 등 다양한 수상이력을 통해 인증 받은바 있고, 2014년 4월 싱가포르 derma사와의 수출 계약 체결로 해외판로 개척에 힘쓰고 있다.

한편 '아시아가 주목한 올해의 제품'을 선정하고 시상하는 'VIP ASIA 2014'는 수상기업 CEO와 관계자 2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달 28일 호텔 리츠칼튼 서울에서 개최됐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은 'VIP ASIA Awards'는 세계 역사와 문화, 경제 흐름을 주도할 아시아(Asia-born) 제품, 즉 아시아적 가치를 담은 제품을 선정하고 그 가치를 전 세계와 후대에 전달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VIP ASIA 2014'는 시상식에 런웨이를 접목해 수상기업 대표가 트로피를 수여 받은 후 모델과 함께 런웨이 워킹을 진행하였으며 브레이크 타임에 디제잉 공연을 선보이는 등 참석자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 분위기로 진행됐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중국 IT포털 내에서 1위를 차지하며 중국 내 독보적인 영향력을 발휘하는 IT전문 미디어 '예스키(YESKY)'와 매월 10만부를 발생하는 중국 섬유패션분야 전문 매거진 '패션윈드(Fashion Wind)'의 대표와 수석 디렉터가 직접 현장에 참석해 자리를 빛 냈다.

'VIP ASIA 2014'는 에이빙뉴스의 해외 제휴미디어를 통해 추후 국내뿐 아니라 미국과 중국, 베트남 등에도 함께 보도될 예정이며, 중국 '예스키'의 경우 'VIP ASIA Awards 2014' 특별페이지(www.yesky.com/VIP_ASIA_2014)를 개설해 행사소식과 참가기업의 기사를 보도하고 있다.

→ 'VIP ASIA Awards 2014' 뉴스 바로가기

(사진설명: 에이팜 허경 대표가 트로피를 받은 후 모델과 런웨이 워킹을 하고 있다.)


영상 권세창/ 기사 박은정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몽블랑(Montblanc)은 여름에 잘 어울리는 몽블랑 보헴 컬렉션(Montblanc Boheme Collection)의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생활용품의 유해물질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유아용품 업계에서도 '노케미맘' 들이 소비 주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오는 9월부터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도로교통법이 강화된다. 9월 28일부터 고속도로 등 도로 종류를 불문하고 모든 도로에서 전 좌석 안전띠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본격적인 여름휴가를 앞두고 관광지나 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무거운 배낭을 메고 평소보다 무리하게 걷거나 축구 또는 체지방 감량을 위해 뛰게 되었을 때 무릎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기 마련이다.
특히 친환경 자재로 차분하고 여유로운 분위기를 연출하면서도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컬러로 가구에 포인트를 준 인테리어 현장을 찾아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