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올해의 인물] 휴먼인러브 김영후 이사장, 국내·외 구호개발활동으로 VIP상 수상

임선규 2015-12-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국제구호개발 NGO 휴먼인러브(대표 김영후, www.hil.or.kr)의 김영후 이사장이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AVING News(에이빙뉴스)가 주관하는 'VIP ASIA Awards 2015' 아시아를 빛낸 인물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하루가 다르게 변해가는 세상 속에서 인류애를 바탕으로 재난과 빈곤이 극복되고 인간의 존엄성이 존중되며 지속가능하게 발전하는 세상을 추구하는 곳, 바로 국제구호개발 NGO 휴먼인러브(Human in love)다.

휴먼인러브는 국내·외 재난발생지역에서 인명을 구조하고 식량, 의약품, 생필품 등의 구호품을 지원하며 재건 및 복구활동을 통해 피해지역 주민의 자립을 돕고 있다.

또한, 재난 이후 지역개발사업을 중심으로 지역주민의 장기적 역량을 강화하여 재난에 대한 취약성을 최소화하고 빈곤을 경감하기 위한 국제개발협력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아직 지구의 수많은 사람들은 기아와 빈곤, 그에 따른 어려움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그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이해, 사람에 대한 애정이 없다면 일시적인 진전에만 그치게 된다.

휴먼인러브는 그들과 함께 소통하고 함께 걸으며 자립할 수 있도록 돕고 후에는 그들이 주체가 되어 변화에 앞장 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설명: 휴먼인러브 이희국 본부장이 수상 후 포토세션을 갖고 있다.)

(사진설명: 'VIP Asia Awards 2015' 행사장 전경)

한편, '아시아를 빛낸 100대 브랜드'를 시상하는 'VIP ASIA Awards 2015'는 수상기업 내빈 및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달 25일 그랜드하얏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올해는 특별히 어워드 10주년을 맞아 지난 10년간 전 세계를 취재하며 터득한 글로벌 시장의 메가 트렌드 및 진입 전략과 노하우를 영상 다큐멘터리를 통해 전달해 주목을 받았다.

또한, 에이빙뉴스의 해외 제휴 언론사들이 시상식 현장을 직접 방문하여 참가 기업을 취재했으며, 시상식 후 '애프터 프레스 미디어 데이'에서 또 한 번 심층적으로 취재해 아시아 전역에 보도한다.

VIP ASIA Awards는 세계 역사와 문화, 경제 흐름을 주도할 아시아(Asia-born) 제품, 즉 아시아적 가치를 담은 제품을 선정하고 그 가치를 전세계와 후대에 전달하는 데 목적을 둔 어워드로 지난 10년간 아시아를 빛낸, 그리고 장차 빛낼 100개의 제품, 인물, 전시회, 명소(PRODUCT, PEOPLE, PROMOTION, PLACE)를 매년 선정해 왔으며 영문 및 중문으로 동시 보도함으로써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

→ 'VIP ASIA Awards 2015' 뉴스 바로가기

♦ 올해 초청된 에이빙뉴스 제휴 해외 미디어

• 신화망(XINHUANET) - 한중교류, 중화권문화 및 중국스타 전문 언론사
• 예스키(YESKY) - 중국에서 독보적인 영향력을 갖춘 IT전문 미디어
• 베트남플러스(VIETNAM PLUS) - 베트남 최고 종합 뉴스 사이트
• 피메일데일리(FEMALEDAILY) - 인도네시아 최고 온라인 뷰티 포털
• 마미스데일리(MOMMIESDAILY) - 인도네시아 최고 온라인 육아 포털
• 유어스토리(YOUR STORY) - 인도의 넘버원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포브는 휴대용 카시트 '리니'가 11월 중순 전 색상 재입고를 확정하고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펀웨이브는 '2017 중국 심천 하이테크 박람회'에서 모바일 실시간 전략 게임 '택틱스 크러시를 선보였다.
클릭트는 '2017 중국 심천 하이테크 박람회'에서 무선 VR 클라이언트 솔루션 'onAirVR'을 선보였다.
아이와 함께 나들이 시 아이의 안전을 위한 안전장비인 카시트를 꼭 확인할 필요가 있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이 CGV와의 제휴 프로모션을 통해 전국 5개 CGV 상영관 내 '밸런스온 존'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엠랩은 11월 16일부터 21일까지 총 6일간 중국 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