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리뷰] 눈물없이 양파 다지는 '필립스 양파다지기'

신명진 2016-05-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필립스 양파다지기는 울트라 3중 칼날로 재료가 짓무르지 않고 양파즙을 머금은 상태로 원 재료의 신선도를 그대로 유지한 채 다질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기존에 시장에 선보여진 일반 다지기 제품들이 손으로 다지는 것에 비해 짓무르거나 으깨지는 경우가 많다는 점을 보완해 원터치 방식으로 간편하면서도 전문 요리사가 다지는 것처럼 완벽하게 다질 수 있다.

특히 탑재된 칼날은 상부와 하부로 칼날이 나누어져 다지기 크기를 조절할 수 있다. 상부의 3중날은 더 크게 다져지고 하부의 2중날은 더 잘게 다져져 요리에 따라 원하는 크기로 다질 수 있으며, 상부와 하부의 칼날 모두 재료에 상관없이 으깨지지 않고 신선하게 다져진다.

또한 일정한 크기의 구멍이 뚫린 양파 바스켓이 따로 있어 식재료 손질 중 주부들이 가장 번거로워하는 양파 다지기를 보다 손쉽게 할 수 있도록 했다. 바스켓을 장착하고 위에서 아래로 누르기만 하면 구멍을 통해 일정한 사이즈로 양파가 한번에 다져진다. 양파 이외에 고기, 피클, 토마토, 견과류 등도 다질 수 있어 유용하다.

별도로 스테인리스 칼날을 추가 제공하여, 마늘, 고기, 허브, 치즈 등의 재료도 순식간에 다질 수 있다. 기본 용기는 큰 사이즈 양파 2개 양이 들어가는 1.1L의 넉넉한 사이즈로 많은 양의 음식을 준비할 때도 편리하다. 칼질에 익숙하지 않은 초보 주부들이나 남자들도 손쉽게 사용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스마트 액세서리 전문기업 에스디티시스템즈(대표 윤영상)는 인디고고에서 200만불 이상을 펀딩받은 케이스로 유명한 영국 프리미엄 충격 보호 케이스 '모우스(MOUS)'의 아이폰X 전용 제품 출시를 알렸다.
국내 LED조명업계의 북미시장 수출 전선에 청신호가 들어왔다.
유아용 천기저귀, 내복·의류 브랜드 베이비앙(Babyan, 대표 최영)이 손수건 3종세트 감동&나눔 0원하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킨텍스(대표이사 임창열)는 대만무역발전협회(이하 TAITRA, 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와 오늘 23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양국 대표 해양레저 전시회인 경기국제보트쇼
Black Box VR은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가상현실 운동 지원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