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비정규직 제로화... 신규 채용은 꾸준히 늘려

최상운 2017-07-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인 신규채용을 이어가고 있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최고운영책임자(COO) 강태우 이사는 "커지는 회사 규모에 비례해 청년들에게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꾸준히 신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선발된 새로운 인재들이 회사 성장의 밑 걸음이 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신규 채용은 꾸준히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지난 3일 하반기 공채 신입사원 21명을 최종 선발하고, 14일까지 5일간의 신입사원 교육을 실시했다.

이에 2017년 한 해 총 39명이 상∙하반기 2차례에 걸쳐 정규직으로 채용됐다. 이는 총 직원 수의 약 15%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올해뿐 아니라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2013년부터 나이 및 학력 및 스펙보다 일에 대한 열정을 우선시 하는 열린 채용으로, 매해 총 직원의 약 15%를 신규 직원으로 선발하고 있다.

또 고등학생 3학년을 대상으로 인턴제를 시행하고, 6개월간의 현장 실습을 마친 뒤 본인 의사에 따라 정규직으로 채용하고 있다.

특히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비정규직 0%를 지향하고 있으며, 현재 모든 직원인 192명이 정규직으로 재직 중이다. 이외에도 군 복무를 앞둔 남자 직원에게는 전역 이후에 회사로 복직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다.

2013년 고등학교 인턴채용 1기로 입사한 고객지원팀 이석준(23) 사원은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를 선택하게 된 것은 군복무 제대 이후에도 복귀 가능한 직장과 전문가로 발돋움할 수 있는 체계적인 과정이 있었기 때문이었다"라며 "작년 1월에 복직한 뒤 현재는 맡고 있는 정비 업무에서 테크니션 레벨을 취득하고 해당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페라리가 새로운 보증 프로그램 '뉴 파워15(New Power15)'를 선보였다.
포르쉐가 오는 2019년부터 국제자동차연맹(FIA)이 개최하는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 E'에 참가한다고 28일 밝혔다. 최근 대회 3연패의 탁월한 성과를 거둔FIA 세계 내구 챔피언십 LMP1 클래스는 2017년
기아자동차(주)는 28일부터 30일까지 홍대 어울마당로(서울 마포구 소재) 일대에서 '스토닉'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팝업 스토어 '스토닉 일상탈출 카페'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올해 상반기에 ▲내수 5만3,469대, 수출 1만 6,876대를 포함 총 7만345대를 판매해 ▲매출 16,918억 원 ▲영업손실 221억 원 ▲당기 순손실 179억 원의 실적을 기록했
BMW 그룹 코리아가 28일 부산 힐튼호텔에서 더 강력해지고 고급스러워진 '뉴 4시리즈'를 공식 공개했다.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