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 캠페인 진행... 최대 20% 할인

최상운 2017-09-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가 오는 9월 29일까지 전국 BMW와 MINI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빌드 유어 드라이브 2017 (Build Your Drive 2017)'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 캠페인을 진행한다.

BMW, MINI 전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이번 캠페인은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 전 품목 20%, 오리지널 타이어 전 품목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와 더불어 겨울철 안전한 드라이빙을 대비하여 BMW, MINI 오리지널 윈터 컴플리트 휠 세트(Winter Complete Wheel set)를 예약 구매하는 고객은 BMW M 트롤리 백 및 MINI 트롤리 백이 추가로 제공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BMW, MINI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를 구입한 고객에게는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BMW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를 100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BMW 오토매틱 폴딩 우산을 증정하고, 200만 원 이상 구매고객에게는 BMW 드라이빙 센터 이용권이 제공된다.

또한 MINI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를 80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MINI 엄브렐러 워킹 스틱 시그넷(MINI umbrella walking stick signet)을 증정하며, 150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MINI 블랭킷 시그넷(MINI blanket signet)을 제공한다.

한편, 100만 원 이상 BMW M 퍼포먼스 파츠를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BMW M 퍼포먼스 클럽 가입의 특전이 추가로 주어진다. BMW M 퍼포먼스 클럽 가입은 BMW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가능하며, M 퍼포먼스 파츠 추가 할인 혜택을 포함해 향후 BMW M 퍼포먼스 클럽 트랙데이 행사 초청 등 특별한 프리미엄 혜택이 주어진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