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상용차, 원스톱 서비스 가능한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 개소

최상운 2017-09-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현대자동차는 14일 관계자 1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의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전북현대모터스 축구단의 최강희 감독과 이동국 선수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는 연간 10만 생산 능력으로 상용차 단일 공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이 위치하며 국내 상용차의 메카이자 특장차 개발의 중심지인 전라북도의 특성을 살려, 특장차 맞춤형 콘셉트로 꾸며졌다.

현대자동차는 고객 편의를 도모하고 협력 업체와 상생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지역 특장회사인 ㈜한국토미 社의 공장 부지 안에 개소했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찾은 고객들은 거점에 상주한 특장회사 관계자에게 특장차에 대한 전문적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특장회사는 고객 접점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에 마련된 전시관에는 유로6 머플러 시스템과 중형트럭에 적용되는 하이브리드 변속기 전시를 통해 친환경 상용차 기술을 선보이며, 야외 전시장에는 올해 5월 론칭한 친환경 전기버스 '일렉시티'와 태양열을 이용한 전기충전소를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최신 IT기술이 접목된 자율주행 드라이빙 시뮬레이터와 전북현대축구단 팬을 위한 홍보관 등 상용차 고객과 더불어 가족 단위의 일반 관람객들에게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상용차 복합 거점에서 나아가 지역사회의 각종 행사 장소로 제공해 지역사회와 소통하는 공간으로 운영한다.

또한 전주대, 우석대, 전주비전대 등 주변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자동차 관련 학과 인재 육성을 지원하고 일반 학생 대상 차량 및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견학 프로그램을 진행함으로써 지역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국내 상용차 생산의 본고장 전라북도에 시민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상용차 복합 거점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개소했다"라며 "올해 중 부산, 울산에 엑시언트 스페이스를 추가 개소해 전국적으로 복합 거점을 늘려 상용차 고객들의 편의를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