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상용차, 원스톱 서비스 가능한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 개소

최상운 2017-09-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현대자동차는 14일 관계자 1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의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전북현대모터스 축구단의 최강희 감독과 이동국 선수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는 연간 10만 생산 능력으로 상용차 단일 공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이 위치하며 국내 상용차의 메카이자 특장차 개발의 중심지인 전라북도의 특성을 살려, 특장차 맞춤형 콘셉트로 꾸며졌다.

현대자동차는 고객 편의를 도모하고 협력 업체와 상생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지역 특장회사인 ㈜한국토미 社의 공장 부지 안에 개소했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찾은 고객들은 거점에 상주한 특장회사 관계자에게 특장차에 대한 전문적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특장회사는 고객 접점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에 마련된 전시관에는 유로6 머플러 시스템과 중형트럭에 적용되는 하이브리드 변속기 전시를 통해 친환경 상용차 기술을 선보이며, 야외 전시장에는 올해 5월 론칭한 친환경 전기버스 '일렉시티'와 태양열을 이용한 전기충전소를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최신 IT기술이 접목된 자율주행 드라이빙 시뮬레이터와 전북현대축구단 팬을 위한 홍보관 등 상용차 고객과 더불어 가족 단위의 일반 관람객들에게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상용차 복합 거점에서 나아가 지역사회의 각종 행사 장소로 제공해 지역사회와 소통하는 공간으로 운영한다.

또한 전주대, 우석대, 전주비전대 등 주변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자동차 관련 학과 인재 육성을 지원하고 일반 학생 대상 차량 및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견학 프로그램을 진행함으로써 지역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국내 상용차 생산의 본고장 전라북도에 시민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상용차 복합 거점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를 개소했다"라며 "올해 중 부산, 울산에 엑시언트 스페이스를 추가 개소해 전국적으로 복합 거점을 늘려 상용차 고객들의 편의를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서초 서비스센터를 새롭게 오픈하며 올해 네트워크 확장에 본격 나선다. 서초 서비스센터는 볼보자동차코리아의 공식 딜러 ㈜코오롱오토모티브가 운영한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티볼리 DKR로 9년 만에 도전한 지옥의 레이스 다카르 랠리(Dakar Rally)를 성공적으로 완주했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파인드라이브 최초 9인치 큰 화면 올인원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Finedrive) A1을 2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주)가 2017년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하며, 공주지점 임희성(만 43세) 영업부장이 9년 연속 최다 판매 직원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라호텔 다이너스티 홀에서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