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자동차 기술 발전 위해 '교보재 기증 릴레이' 시작

최상운 2017-1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자동차 산업 미래 인재 육성과 자동차 기술 발전을 위해 전국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교보재용 차량 및 변속기 등을 기증하는 '교보재 기증 릴레이'를 시작한다.

쌍용자동차 교보재 기증 릴레이는 지난 7일 쌍용자동차 서울강남지역본부와 강북지역본부가 각각 동서울대학교와 서일대학교, 서울자동차고등학교, 두원공과대학교 등 6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렉스턴 W, 코란도 C, 코란도 스포츠, 변속기를 전달하며 시작됐다.

이어 8일 호남지역본부, 10일 충청지역본부, 13일 부산경남지역본부가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홍성교도소, 육군종합군수학교, 아주자동차대학교, 경남자동차고등학교, 부산폴리텍대학교 등 지역본부 관할 14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코란도 C, 코란도 투리스모, 코란도 스포츠, 티볼리 등 연구개발용으로 활용했던 시험차량과 변속기를 전달했다.

쌍용자동차는 앞으로도 지역본부별로 기증 릴레이를 이어가 대구경북지역본부, 동부지역본부, 경인지역본부, 서울강남중부지역본부를 통해 전국 총 27개 교육기관에 80대의 차량 및 변속기를 기증할 예정이며, 전달된 교보재는 각 교육기관에서 직업훈련과정 및 국가기술자격검정, 정비실습 등을 위해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국내 자동차 산업을 선도할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교보재 기증은 물론 신기술 교육 훈련, 기술 세미나, 현장 실습과 같은 다양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우수 인력 양성뿐만 아니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이윤모)가 오는 26일 국내 데뷔를 앞둔 '더 뉴 볼보 XC40(The New Volvo XC40)'의 국내 광고 모델 겸 홍보대사로 배우 정해인을 발탁했다고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 AG와 현대자동차그룹이 수소 연료전지 개발에 착수한다고 20일 밝혔다. 두 업체는 상호 특허 사용을 허가하며 비경쟁적인 부분에 대해 접근권을 부여할 계획이다.
자동세차를 이용하는 운전자 10명 중 7명은 자동세차 시 발생할 수 있는 차량 외관 손상에 무관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는 모터스포츠로부터 얻은 경험 및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된 벨로스터 N을 20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토요타 · 렉서스 코리아는 6월 20일부터 오는 7월 31일까지 6 주간 전국 토요타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하이브리드 서비스 플러스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파파야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