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자동차 기술 발전 위해 '교보재 기증 릴레이' 시작

최상운 2017-1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자동차 산업 미래 인재 육성과 자동차 기술 발전을 위해 전국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교보재용 차량 및 변속기 등을 기증하는 '교보재 기증 릴레이'를 시작한다.

쌍용자동차 교보재 기증 릴레이는 지난 7일 쌍용자동차 서울강남지역본부와 강북지역본부가 각각 동서울대학교와 서일대학교, 서울자동차고등학교, 두원공과대학교 등 6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렉스턴 W, 코란도 C, 코란도 스포츠, 변속기를 전달하며 시작됐다.

이어 8일 호남지역본부, 10일 충청지역본부, 13일 부산경남지역본부가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홍성교도소, 육군종합군수학교, 아주자동차대학교, 경남자동차고등학교, 부산폴리텍대학교 등 지역본부 관할 14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코란도 C, 코란도 투리스모, 코란도 스포츠, 티볼리 등 연구개발용으로 활용했던 시험차량과 변속기를 전달했다.

쌍용자동차는 앞으로도 지역본부별로 기증 릴레이를 이어가 대구경북지역본부, 동부지역본부, 경인지역본부, 서울강남중부지역본부를 통해 전국 총 27개 교육기관에 80대의 차량 및 변속기를 기증할 예정이며, 전달된 교보재는 각 교육기관에서 직업훈련과정 및 국가기술자격검정, 정비실습 등을 위해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국내 자동차 산업을 선도할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교보재 기증은 물론 신기술 교육 훈련, 기술 세미나, 현장 실습과 같은 다양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우수 인력 양성뿐만 아니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차는 2012년 스노 드라이빙 스쿨 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주제를 바꿔가며 체험형 이벤트를 선보였다. 올해까지 총 26회의 고객 행사에서 1만 1,320명의 고객이 참가해 쌍용차 브랜드를 알리는 데 큰 효과를 보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자율주행차의 핵심 기술인 고정밀지도(HD Map) 개발을 위해 SK텔레콤(이하 SKT) 및 글로벌 지도 서비스 회사인 Here(히어)사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의 출시를 기념해 제네시스 스튜디오에서 오는 31일까지 G90 특별 전시를 개최한다.
인피니티 코리아(대표: 강승원)는 자사의 콤팩트 사이즈 라인업 다양화를 위해 다이내믹 크로스오버 Q30 신규 모델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스페셜 에디션 30대를 한정 판매한다.
아토즈는 글로벌 미디어 AVING News(에이빙뉴스)가 주관하는 올해의 제품 시상식인 'VIP ASIA Awards 2018'에서 드론 솔루션 개발을 위한 키트로 드론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