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TREX 2017] 주야간은 물론 어떠한 도로환경에서도 안전하게, 미래나토텍 글로벌 '재귀반사시트'

임선규 2017-11-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미래나노텍 글로벌(주)는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재귀반사시트를 선보였다.

특정 광원으로부터 나온 빛이 반사체에 반사돼 다시 광원으로 되돌아가는 것이 '재귀반사시트'다. 재귀반사시트는 도로안내표지판 및 대형차량 등에 적용돼 야간 주행시 차량 운전자의 눈에 잘 보이도록 해줌으로써 야간 운전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도록 도와준다.

특히, 도로표지용 반사지로써 MNTech 광각 초고휘도(PG2 GRADE) 반사시트는 우수한 내구성을 보유한 마이크로 프리즘 타입 재귀반사시트다. 광각성이 뛰어나기 때문에 초고휘도 대비 넓은 관측각에서 높은 반사성능을 가지고 있고, 선명한 색상 및 우수한 주간 휘도율(Y%)를 제공해 다양한 색상의 스크린 인쇄가 가능하다. 특히 형광 색상 제품은 야간 및 주간에도, 어떠한 도로환경에서도 차량 운전자에게 우수한 시인성을 제공해 안전성이 높다.

한편, 2017국제도로교통박람회는 코트라(KOTRA), 세계도로협회(PIARC), 국제도로연맹(IRF) 등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글로벌 유력 바이어를 초청했으며 전국 지자체 공무원도 대거 초청했다. 올해는 150개사 400부스가 참가했으며 차세대 ITS(C-ITS), ECO교통, 자율주행시스템 등 도로교통분야 최첨단 제품과 기술들을 전시했다.

→ '2017국제도로교통박람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지난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미세먼지가 심했던 지난주를 보내고, 새로운 한주가 시작됐다. 1월 넷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나무기술(대표 정철)은 지난 20일(토) 성남시 수정구 상적동 일대에 소재한 마을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는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