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2017 대한민국 소비자만족도평가 대상'에서 수입차 부문 1위 수상

최상운 2017-12-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지난 4일, 서울시청 태평홀에서 진행된 '제22회 소비자의 날 시상식'에서 '2017 대한민국 소비자만족도평가 대상' 수입차 부문 1위를 수상했다.

대한소비자협의회와 KCA한국소비자평가가 공동으로 주최한 '2017 대한민국 소비자만족도평가 대상'은 소비자법 제4조에 명시된 '소비자의 선택할 권리'와 '정보를 제공받을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각 산업별로 소비자에게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를 선정하고 이를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본 시상에서 수입차 부문은 올해 새롭게 신설되어 평가가 진행됐다. 2017년 10월 한 달간 수입차 이용고객 및 예비 소비자 500여 명을 대상으로 ▲ 브랜드 인식도, ▲ 디자인 만족도, ▲ 내부 및 사양 옵션 만족도, ▲ 주행감 및 승차감 만족도, ▲ 가격 대비 만족도, ▲ 서비스센터 만족도, ▲ (재)구매 의향, ▲ 권유 가능 브랜드, ▲ 브랜드 미래 가치, ▲ 차량의 전반적 만족도의10개 조사 항목에 대해 설문조사가 이루어졌다.

이 가운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 브랜드 인식도와 ▲ 차량 디자인 만족도, ▲ 주행감 및 승차감 만족도, ▲ 권유 가능한 브랜드로서 고르게 최고점을 받았고, 특히▲ (재)구매 의향 항목에서 가장 큰 점수차를 기록하면서 19개 수입차 브랜드 가운데 1위에 선정됐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2년 연속 '2017 한국품질만족지수(KS-QEI, Korean Standard – Quality Excellence Index)' 수입차 애프터세일즈 서비스 부문과 컨슈머인사이트의 프리미엄 브랜드 A/S 소비자만족도 부문에서 1위에 선정되며 서비스의 우수성을 입증하였고, 수입차 부문 베스트셀링카인 더 뉴E-클래스는 '중앙일보 2017 올해의 차'와 '한국자동차기자협회 2017 올해의 수입차'로 선정된 바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날로 다양해 지고 있는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추어, 세단, SUV, 메르세데스-AMG 스포츠카 등 총 80 여 개 이상의 라인업을 구축하고, 최고의 제품 경험을 선사하며 수입차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판매 성장에 발맞춰 고객과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적극적으로 네트워크를 확장하여 올 연말까지 50개의 공식 전시장 및 55개의 공식 서비스센터를 갖출 예정이며, 보증 서비스 연장 상품인 '워런티 플러스(Warranty Plus)*'출시, 태블릿 PC를 통한 페이퍼 리스(Paperless) 프로세스 도입, 8년 연속 부품 가격 인하 등 고객 편의 및 만족도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에는 세계 최초의 메르세데스-벤츠 디지털 쇼룸인 청담 전시장을 오픈하며 미래지향적 고객 체험을 제공하기 위한 투자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서비스 & 파츠 부문을 총괄하고 있는 김지섭 부사장은 "최고 품질의 제품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온 결과, 고객들이 선호하고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라는 평가를 받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업계 리더로서 메르세데스-벤츠 고유의 브랜드 가치와 최고의 고객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의 뉴 QM3 체험형 브랜드 스토어 '아틀리에 비비드 라이프(L'Atelier VIVID LIFE)'가 오픈 한 달 만에 방문객 1만 명을 돌파, 이를 기념해 크리스마스 콘셉트로 인테리어를 재단장한다.
아우디 코리아는 12월 11일부터 2018년 1월 19일까지 6주간 아우디 전 차종을 대상으로 고객들의 겨울철 안전 운행을 위한 '아우디 윈터 서비스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형차 브랜드 MINI는 새롭게 선보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도미니크(Dominick)'에서 12월 한 달간 다양한 영역의 크리에이터와 함께 창의적 시각을 넓혀 줄 크리에이티브 클래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9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동국대학교에서 열린 'H-옴부즈맨 페스티벌'에서, 12월 한 달간 한정 판매되는 '쏘나타 커스텀 핏' 고객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음악 정보를 인공지능 음원 서버를 통해 찾아주는 '사운드하운드' 기능을 개발 완료하고, 2018년 새해 첫 신차인 신형 벨로스터에 국내 최초로 탑재한다고 1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