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제5회 '토요타 드림카 아트 컨테스트' 실시

최상운 2017-12-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한국토요타 자동차는 제5회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Toyota Dream Car Art Contest)'의 작품 접수를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한국에서 5회 글로벌로 12회째를 맞이하는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는 전세계 79개국 약 83만 명의 어린이가 참가하는 세계적인 규모의 미술대회다.

올해의 주제는 어린이들이 생각하는 '꿈의 자동차(Your Dream Car)'. 만 8세 미만, 만8세 이상 ~ 11세 이하, 만12세 이상 ~ 15세 이하의 어린이 및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하며 12월 6일부터 내년 1월 26일까지 직접 그린 그림을 우편을 통해 접수한다.

응모된 작품은 '메시지 전달력', '독창성', '예술성'을 기준으로 공정한 심사를 거치게 되며, 내년 2월경 한국 예선 수상작 및 입선작 총 59작품이 발표될 예정이다. 한국 예선 수상작 9작품(연령대별 금상, 은상, 동상)은 일본으로 보내져 글로벌 본선에 자동 진출되며 본인의 명의로 소속 학교 및 기관에 도서가 기증 된다.

글로벌 본선에서는 자동차 산업 및 미술계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총32작품이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된다. 수상자는 일본 토요타 본사에서 개최될 '2018 토요타 드림 카 아트 콘테스트 어워드 트립'에 초대되어 시상식 참석 및 공장과 박물관 방문의 기회를 갖게 된다.

또한 본상과 별도로 '동아시아 오세아니아 어워드'가 한국 예선 입상자 중 한 명에게 주어질 예정이며, 어워드 트립에도 함께 하게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의 뉴 QM3 체험형 브랜드 스토어 '아틀리에 비비드 라이프(L'Atelier VIVID LIFE)'가 오픈 한 달 만에 방문객 1만 명을 돌파, 이를 기념해 크리스마스 콘셉트로 인테리어를 재단장한다.
아우디 코리아는 12월 11일부터 2018년 1월 19일까지 6주간 아우디 전 차종을 대상으로 고객들의 겨울철 안전 운행을 위한 '아우디 윈터 서비스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형차 브랜드 MINI는 새롭게 선보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도미니크(Dominick)'에서 12월 한 달간 다양한 영역의 크리에이터와 함께 창의적 시각을 넓혀 줄 크리에이티브 클래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9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동국대학교에서 열린 'H-옴부즈맨 페스티벌'에서, 12월 한 달간 한정 판매되는 '쏘나타 커스텀 핏' 고객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음악 정보를 인공지능 음원 서버를 통해 찾아주는 '사운드하운드' 기능을 개발 완료하고, 2018년 새해 첫 신차인 신형 벨로스터에 국내 최초로 탑재한다고 1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