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중고차 중 가장 빨리 팔린 국내, 수입 브랜드 차종은 누구?

최상운 2017-12-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자동차 유통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은 SK엔카 홈페이지에서 거래된 중고차 매물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한 결과, 국산차는 현대차 그랜저IG, 수입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가 가장 빨리 팔린 모델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 결과는 올 10월 1일부터 12월 6일까지 SK엔카닷컴 홈페이지에서 국산차 100대 이상, 수입차 50대 이상 판매 완료된 모델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해 발표했다.

국산 중고차에서는 2017년식 현대자동차 그랜저 IG가 평균 판매 기간 16.42일을 기록하여 가장 빨리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현대자동차 아반떼 AD와 기아자동차의 레이가 각각 19.47일과 21.31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뒤를 이었다.

수입 중고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 17년식이 16.02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가장 빨리 팔리는 모델로 나타났다. 2위와 3위는 포드 익스플로러 14년식(18.82일)과 폭스바겐 뉴티구안 15년식(19.46일)이 차지했다.

차종별로 살펴보면 경차에서는 기아자동차 레이, 준중형차에서는 현대자동차 아반떼 AD, 중형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 대형차에서는 현대자동차 그랜저 IG, SUV에서는 포드 익스플로러, RV에서는 기아자동차 올 뉴 카니발이 각각의 차종에서 1위를 기록해 높은 인기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최근 연식의 모델이 가장 빨리 팔려 신차급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특히 벤츠 E-클래스의 경우 신차 시장에서의 높은 인기를 이어가며 연식을 불문하고 짧은 판매 기간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Renault)의 소형차, '클리오(CLIO)'의 고객 시승이 전국 르노삼성자동차 판매 전시장에서 시작됐다.
지난 23일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새로운 '페라리 SP38'을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메르세데스-AMG 프로젝트 원(Mercedes-AMG Project ONE)'을 25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스타필드 하남 1층에 전시한다.
현대자동차㈜는 국제축구연맹(이하 FIFA)과 협업을 통해 현대 모터스튜디오 모스크바에서FIFA 월드컵 역사상 최고 소장품 및 전 세계 축구팬들의 응원 문화 전시회 'FIFA World Football Museum P
현대자동차㈜가 고객들에게 벨로스터 3박 4일 시승과 2018 부산국제모터쇼 관람을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벨로스터와 함께하는 부산모터쇼' 렌탈 이벤트를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