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코리아, 주력 모델 대상 '무이자 플러스 프로모션' 진행

최상운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링컨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가 2018년 새해를 맞아 오는 3월 31일까지 최대 60개월 무이자 상품을 이용할 수 있는 '무이자 플러스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새해 링컨차를 구매 고객들에게 특별하고 다양한 혜택들을 제공하기 위한 프로모션으로, 프로모션 기간 중 링컨 컨티넨탈과 MKZ(가솔린 및 하이브리드)를 구매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다.

우선 링컨 파이낸스 서비스를 통해 링컨 컨티넨탈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은 p48개월 무이자 할부(선납금 40% 기준), p5년/10만 km 프리미엄 소모품 무상 교환 서비스 등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링컨 MKZ(가솔린 및 하이브리드)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은 p60개월 무이자 할부(선납금 35% 기준) p3년/6만 km 프리미엄 소모품 무상 교환 서비스 등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또한 링컨 파이낸스 서비스를 통해 링컨차를 구매하는 고객은 p1년 내 신차 교환 보상(최초 등록 시점 시 1년 이내) p1년 간, 일정 조건에 부합하는 덴트, 스크래치 등의 손상에 대해 최대 3회 무상 수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리페어 프로그램'등의 추가적인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모든 링컨 구매 고객은 p3년/6만 km 내 서비스 센터 입고 및 수리 후 인도를 대행하는 '링컨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링컨 컨티넨탈은 링컨의 대표적인 플래그십 세단으로 리저브(Reserve)와 프레지덴셜(Presidential) 두 가지 트림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리저브가 8,250만 원(3.0L AWD), 프레지덴셜은 8,940만 원 (3.0L AWD)이다. 링컨MKZ는 링컨의 대표적인 중형 세단으로, MKZ 가솔린은 5,800만 원, MKZ 하이브리드는 5,900만 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해운대 전시장을 부산 지역 최초의 디지털 쇼룸으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공식 인증 중고차(VW Approved) 홈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 밸런스온은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헌정기념관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명가명품 대상'에서 헬스케어명가/세계일류제품 부문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가 신차품질조사에서 최상위권에 오르며, 글로벌 최고수준의 품질경쟁력을 다시 한 번 증명해보였다.
현대자동차㈜가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이달 26일까지 전국에서 운행 중인 현대차 시내버스 4천 여 대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