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MIK CES 2018 영상] 알에프, 자율주행 유리창 청소 로봇 '윈도우메이트'

신명진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알에프(RF, 대표 이순복)는 2018년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컨슈머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2018'에 참가해 유리창 청소 로봇 '윈도우메이트(WINDOWMATE)'를 선보였다.

이번 전시회서 '윈도우메이트'는 BEST OF MIK CES TOP10에 선정되기도 했다. 'BEST OF MADE IN KOREA CES TOP10'은 에이빙뉴스와 미국, 중국 등 외신 기자들이 테크 트렌드와 기업의 성장 가능성 등을 고려해 CES 2018중 참가사 중 10개 기업을 선정 했으며, 전시회 기간 각 미디어가 최종 심사를 통해 TOP 3를 선정해 공식 발표한다.

유리창 청소로봇 '윈도우메이트'는 강력한 영구자석(네오듐 자석)을 이용해 유리창 안과 밖에 부착시켜 사용한다. 유리창 3cm 두께까지 자력이 유지되며, 청소가 끝나면 처음 부착했던 위치로 자동복귀하기 때문에 창문 청소 시 편리함을 지원한다. 유리창 양면에 부착 후 버튼 하나만 누르면 창폭과 높이를 자동인식하고 자율주행으로 청소를 진행한다.

초음파센서, 가속도센서, 접촉센서, 마그네틱 센서 등 4가지 센서로 정밀한 청소를 지원하며, 가장자리는 엣지 클리닝 기능으로 꼼꼼한 청소가 가능하다.

윈도우메이트는 무선 리모트 컨트롤이 가능하며 전원이 차단되더라도 강한 네오듐 자석으로 인해 떨어지지 않아 안전하다. 리튬 배터리로 쉽게 충전할 수 있다. 배터리 완충(120~150분) 후 90분간 사용가능 하다.

윈도우메이트는 지난 'CES 2017'에서 혁신상 2개 부문-가정용품(Home Appliances), 미래를 위한 기술(Tech For A Better World) 에서 수상, 2관왕을 달성해 기술력과 시장 가능성을 입증 받았다.

또한 제품 검증에 까다롭기로 소문난 일본 시장에서도 인정을 받아 다가오는 1월 24일(수)에는 일본시장에 본격 론칭된다. 'SODC(Sales On Demand Corporation)'가 일본 내 공식 수입원으로 활동한다. SODC는 2017년 3월까지 미국 청소로봇 브랜드 '아이로봇'의 총판이기도 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테크 및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LED 헤드램프에서 광원으로 사용되는 LED 발열로 인해 효율과 수명이 급감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카카오벤처스(공동대표 정신아, 유승운)가 교대 근무자 맞춤 캘린더 '마이듀티'를 운영하는 포휠즈(대표 정석모)에 10억 원을 투자했다고 18일 밝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스마트 폰을 비롯한 모바일 기기의 장시간 사용과 업무, 학업의 증가로 거북 목, 일자 목 환자가 늘고 있다고 한다.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가 창립 10주년을 맞이해 사은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창립 10주년 기념하는 이번 이벤트는 자사 엘라고몰에서 3만 원 이상 구매 시 소비자가 2만 5천원 상당의
이노아이오가 7월 14일(토) ~ 16일(월)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 D홀에서 '제8회 스마트 디바이스쇼 2018(이하 KITAS 2018)'에 참가한 가운데 'BEST of KIATS 2018' TOP5로 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스마트 폰을 비롯한 모바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