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PAPAGO, 차량용 긴급 탐지기 및 고속 충전기 'Panicsafe' 선봬

노웅래 2018-01-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PAPAGO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차량용 긴급 탐지기 및 고속 충전기 'Panicsafe'를 선보였다.

Panicsafe는 GPS 추적 기능, 내장형 G- 센서 및 Bluetooth 기술을 결합해 설계됐기 때문에 사용자가 위험에 처했을 때 즉시 경보를 발령해 가족 및 친구들에게 즉시 연락할 수 있다. 먼저, 스마트폰 장치에 WISO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한 뒤 도로에서 도움이 필요한 경우 알림 받을 최대 7 명의 연락처를 선택하면 설정이 완료된다. PanicSafe의 버튼을 2 초 동안 누르거나 충격으로 G- 센서를 트리거 하면 SOS 경고가 활성화된다. 전송된 메시지에는 현재 위치가 포함된 지도와 함께 SOS 메시지가 포함되며 경고가 비활성화될 때까지 2 ~ 3 분 마다 계속 업데이트된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친환경소재부터 첨단 복합재료, 초정밀 가공기기까지 국내외 우수한 플라스틱・고무산업 최신 기자재가 한자리에 선보인다.
우리아이들은 네트워킹 파티 'MIK Innovation night 2019'을 통해 스마트 디스펜서 'IOT 스템프'를 소개했다.
지난 1월 16일(수)부터 17일(목)까지 이틀 간 코엑스에서 진행된 'KOREA EXCON WEEK 2019(한국전시컨벤션산업위크)'이 참가업체 132개사, 참관객 2,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됐다.
놀라디자인(YOLK)(대표 정성은)은 지난 1월 14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아프리카 아동 노동문제 솔루션으로 제시한 태양광충전시스템 "솔라카우"를 선보였다.
헬스케어 전문 유통채널 힐링존(Healingzon, 대표 정재훈)은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편백나무 반신욕기 '힐링편백'을 한정 할인가에 판매하는 특별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