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Somfy, 집 지켜주는 스마트 아웃 도어 카메라 선봬

노웅래 2018-0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omfy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집 지켜주는 스마트 아웃 도어 카메라를 선보였다.

문, 창문 및 기타 건물 입구에 대한 자동화된 제어 장치를 설계하고 생산하는 Somfy가 개발한 스마트 아웃 도어 카메라는 침입자를 자동으로 감지해 강력한 사이렌을 울린다. 이 시스템은 적외선 LED 및 HDR 기능을 갖춘 풀 HD 광학 장치 덕분에 야간에 최대 8m까지 움직이는 물체를 감지할 수 있다.

침입자를 막기 위해 카메라는 110DB의 강력한 사이렌을 트리거하고 실외 조명을 킨다. 동시에 사용자의 Somfy Protect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사진 또는 비디오 경고가 전송된다. 비디오는 Somfy의 서버에 기록되며 24 시간 동안 다운로드할 수 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CES 2019 스타트업존에 참가할 대한민국 대표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여행용 오프라인 음성번역기 '일리(ili)'가 중국어 번역기능을 새롭게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코스마이징의 바이오믹은 오는 10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고양시 킨텍스(KINTEX) 제 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바이오믹 센시메틱 수딩 토너와
그리니프 밀키 톤업크림은 바르는 즉시 본래 내 피부인 듯 하얗게 피부톤을 밝혀 주는 메이크업 부스터로 본연의 투명한 피부, 맑은 눈빛, 선명한 입술 색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는 브랜드 지향성을 느낄 수 있다.
Viva 는 라틴어로 살아있는 이라는 뜻이다. 살아 숨쉬는 도시를 뜻하는 Viva City는 이번 '스마트시티 서밋 아시아 2018'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NIPA(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제시하는 스마트시티의 콘셉트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회장 박정호, 이하 KAIT)는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