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Tennibot, 테니스 공 주워주는 로봇 선봬

노웅래 2018-0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Tennibot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테니스 공을 주워주는 로봇을 선보였다.

Tennibot은 특허 출원 중인 로봇으로 코트에 떨어진 테니스 공을 주워 사용자에게 가져다준다. 최대 80 개의 공을 보유할  수 있으며 모든 테니스 코트에서 작동한다. Tennibot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로봇을 제어할 수 있다. 친숙한 인터페이스로 조작이 쉬울 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친 공의 코스를 분석해 실력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CES 2019 스타트업존에 참가할 대한민국 대표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여행용 오프라인 음성번역기 '일리(ili)'가 중국어 번역기능을 새롭게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코스마이징의 바이오믹은 오는 10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고양시 킨텍스(KINTEX) 제 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바이오믹 센시메틱 수딩 토너와
그리니프 밀키 톤업크림은 바르는 즉시 본래 내 피부인 듯 하얗게 피부톤을 밝혀 주는 메이크업 부스터로 본연의 투명한 피부, 맑은 눈빛, 선명한 입술 색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는 브랜드 지향성을 느낄 수 있다.
Viva 는 라틴어로 살아있는 이라는 뜻이다. 살아 숨쉬는 도시를 뜻하는 Viva City는 이번 '스마트시티 서밋 아시아 2018'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NIPA(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제시하는 스마트시티의 콘셉트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회장 박정호, 이하 KAIT)는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