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 CES 리뷰 세미나 'CES 2018 현장을 가다!' 개최 예정

노웅래 2018-02-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가 지역 ICT 기업과 관계자들에게 최신 스마트 디바이스 트렌드를 공유하고자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인 CES 리뷰 세미나 'CES 2018 현장을 가다!'를 오는 9일(금) 대구 노보텔 샴페인 B홀에서 개최한다.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18은 드론, 스마트 시티, 자율 주행 자동차, 5G 기술과 연결되는 IoT 제품, AI,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등 세계를 선도하는 기술 및 트렌드를 선보여 큰 이슈가 됐다.

이번 컨퍼런스는 대구테크노파크 모바일융합센터 최석권 센터장의 'CES에서 본 스마트 디바이스 트렌드' 강연이 열리며 에이빙뉴스 김기대 편집인이 'CES 2018을 통해 본 글로벌 인더스트리 및 비즈니스의 큰 흐름'을 주제로 지역 기업 관계자 100여명에게 메시지를 전달한다.

이어지는 특별강연에서는 CES 2018에 대구공동관으로 참여한 기업 관계자가 강연자로 나서 CES 현장에서 경험한 생생한 이야기를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4차 산업혁명 청년 체험단 2팀은 각자가 바라본 미국 실리콘벨리와 CES에 대해 발표한다. 강연이 끝난 후에는 다양한 분야의 기업 관계자들이 만찬을 즐기며 서로의 의견을 교환하는 참석자 교류회를 가질 예정이다.

'CES 2018 현장을 가다'는 15시 30분부터 20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지역 기업 관계자와 산업 전문가를 비롯 약 100명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친환경소재부터 첨단 복합재료, 초정밀 가공기기까지 국내외 우수한 플라스틱・고무산업 최신 기자재가 한자리에 선보인다.
우리아이들은 네트워킹 파티 'MIK Innovation night 2019'을 통해 스마트 디스펜서 'IOT 스템프'를 소개했다.
지난 1월 16일(수)부터 17일(목)까지 이틀 간 코엑스에서 진행된 'KOREA EXCON WEEK 2019(한국전시컨벤션산업위크)'이 참가업체 132개사, 참관객 2,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됐다.
놀라디자인(YOLK)(대표 정성은)은 지난 1월 14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아프리카 아동 노동문제 솔루션으로 제시한 태양광충전시스템 "솔라카우"를 선보였다.
헬스케어 전문 유통채널 힐링존(Healingzon, 대표 정재훈)은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편백나무 반신욕기 '힐링편백'을 한정 할인가에 판매하는 특별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