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글로벌 품질경쟁력 강화 위해 '제2회 품질의 날' 세미나 실시

최상운 2018-02-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생산현장의 품질 개선 활동을 장려하고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 및 글로벌 품질경쟁력 제고를 도모하기 위해 '제 2회 품질의 날' 세미나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7일 쌍용자동차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제2회 품질의 날 행사에는 쌍용자동차 인력/관리본부장 하광용 부사장과 품질/생기본부장 위경복 상무, 쌍용자동차협동회장 오유인 ㈜세명기업 대표이사를 비롯한 쌍용자동차 품질/생기본부 임직원 및 협력사 대표이사, 품질책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2017년 품질 실적 분석, 쌍용자동차 품질정책 및 2018년 품질 전략/목표 공유, 혁신 사례 발표, 품질상 포상, 품질경영 관련 사외강사 특강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쌍용자동차는 ▲프로세스 중심의 성과 관리 통한 품질경영 활동 ▲제반 법규 및 고객 요구 충족하는 제품품질 확보 활동 ▲고객가치 중심의 차별화된 품질경영 활동의 지속적인 유지 및 발전 등을 통해 명품브랜드 이미지 구축 및 고객 감동 실현이라는 품질방침을 준수하고 최고 등급의 대외품질지수를 달성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지난해 협력사별 품질 시스템 레벨업 활동을 성공적으로 추진한 결과 대상 제조공정 및 품질 안정화, 품질관리 인적 역량 강화 등의 성과를 거둔 만큼, 올해도 이러한 협력사 품질 시스템 레벨업 활동을 이어가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은 물론 글로벌 부품경쟁력 확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쌍용자동차 인력/관리본부장 하광용 부사장은 "지난해 협력사들이 품질 개선 및 예방품질 확보 활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준 덕분에 8년 연속 내수 증가세를 달성하며 고객들에게 사랑 받을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중심, 품질우선의 전사적 품질경영 활동을 통해 명품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고 고객 감동을 실현하는 것은 물론 협력사와 함께 상생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는 23일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스테이지 28에서 기아차 '쏘울 부스터'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안전을 생각하는 기업 ㈜늘솜(대표 박철오)에서는 대중교통 안전 서비스 개선 시스템 '세이핑 가드 택시'를 출시한다고 22일(화) 밝혔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8세대 신형 911 모델에 젖은 노면에서도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포르쉐 웻 모드(Porsche Wet Mode)' 적용, 실제 성능을 공개했다.
폭스바겐은 순수 전기 스포츠 카 ID. R 모델로 '뉘르부르크링(Nürburgring-Nordschleife)' 서킷에서 전기차 부문 신기록 수립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주)는 2018년 전국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하며, 공주지점 임희성(만 44세) 영업부장이 10년 연속 최다 판매 직원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9(C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