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네라이, 제이슨 M. 피터슨 함께 '파네라이 트레이츠' 디지털 캠페인 전개

최상운 2018-02-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 메이커 파네라이(Panerai)가 브랜드 최초로 진행하는 '파네라이 트레이츠' 디지털 캠페인을 시작했다.

첫 번째 주제 '빛'에 맞춰 제이슨 M. 피터슨(Jason M. Peterson)과 함께한 '파네라이, 빛을 찾아 나서다(Chasing Light with Panerai)'를 공개했다.

'파네라이 트레이츠(Panerai Traits)'는 브랜드의 네 가지 아이덴티티를 열정과 재능을 가진 대표적인 유명인사 네 명의 자화상을 통해 소개하는 프로젝트다. 어둠 속에서도 빛을 발하는 파네라이 시계의 탁월한 가시성으로 재해석된 빛(LUCE)이 첫 번째 주제로 선정되었다. 이후 해양세계(MARE)와의 긴밀한 유대 관계, 독창적인 디자인(DESIGN), 혁신을 향한 열정(INNOVAZIONE)을 주제로 한 결과물을 공개할 예정이다.

'파네라이 트레이츠 프로젝트'의 첫 번째 인물은 미국 출신의 사진작가 제이슨 M. 피터슨이다. 제이슨 M. 피터슨은 인스타그램에 게시한 흑백 사진으로 국제적인 명성을 얻으며 백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지니고 있는 인물로 리복, NBA, 코카콜라 미국/일본, 하이네켄, 맥도날드, 아디다스, 페리에, 돔 페리뇽과 같은 다양한 브랜드와 손을 잡고 수많은 캠페인을 제작 및 관리 감독을 하였다. 또한 에이셉 라키, 카니예 웨스트와 같은 많은 가수와 협업 하여 트레이드 마크인 흑백 사진 및 1백만 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기반으로 다양한 소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제이슨 M. 피터슨이 출연한 '파네라이, 빛을 찾아 나서다(Chasing Light with Panerai)'는 어둠 속에서도 빛을 발하는 파네라이 시계의 탁월한 가시성으로 재해석된 빛(LUCE)을 설명하는 챕터다. 그는 손목에 파네라이 루미노르 두에 3 데이즈 오토매틱(PAM674)을 착용하고 "구성에 중점을 두어야 하며, 빛이 모든 것을 좌우합니다." 라는 말로 완벽한 사진을 향한 열정을 설명했다.

파네라이 CEO인 안젤로 보나티(Angelo Bonati)는 "'파네라이 트레이츠'는 이미지와 동영상으로 파네라이의 아이덴티티를 구성하는 다양한 요소들을 살펴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프로젝트의 목적으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통해 파네라이를 잘 알고 있거나 아직 파네라이를 접해보지 못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재능 있는 인재들과의 협업을 통해 파네라이만의 특징을 설명한다."고 의미를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라 모든 도로에서 안전띠와 영유아용 카시트 착용이 의무화 되면서 카시트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
저출산으로 VIB 족이 늘어남에 따라 프리미엄 유아용품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
㈜함초록은 11월 15일(목)부터 18일(일)까지 총 4일간 일산 킨텍스(KINTEX) 제2전시장 7, 8홀에서 열리는 '메가쇼 2018 시즌2'에 참가해 '온새미로 발효흑삼 한뿌리 100%'를 선보였다.
㈜효신상사는 11월 15일(목)부터 18일(일)까지 총 4일간 일산 킨텍스(KINTEX) 제2전시장 7, 8홀에서 열리는 '메가쇼 2018 시즌2'에 참가해 '농협안심한우 떡갈비'를 선보였다.
카우골드는 11월 15일(목)부터 18일(일)까지 총 4일간 일산 킨텍스(KINTEX) 제2전시장 7, 8홀에서 열리는 '메가쇼 2018 시즌2'에 참가해 스프레이형 뿌리는 소금인 '빛노을 소금'을 선보였다.
CES 키노트는 아주 드라마틱 합니다. 헐리웃에서 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