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멕스, 유럽 최대 생활용품 박람회 '2018 독일 암비엔테' 참가

최영무 2018-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47년 전통의 주방·생활용품 전문 브랜드 코멕스(Komax)은 13일까지 개최되는 '2018 독일 암비엔테(Ambiente)'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독일 암비엔테 박람회는 전세계 4,800여 업체가 참석하는 유럽 최대 생활용품 박람회로, 코멕스는 지난 2012년부터 8년간 매해 박람회를 통해 해외 바이어와 소비자들에게 제품을 소개해왔다.

코멕스는 1인 가구의 증가와 HMR(가정간편식) 시장의 성장에 따라 많은 인기를 얻은,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인 '지금은 렌지타임'과 사용이 편리한 박막밀폐용기 '비비락'을 메인 아이템으로 선보였다.

또한,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언베일 제품인 아이디어 물병을 다양하게 소개했다. 기존 더보틀에 이은 코멕스의 야심작으로, 물병에 기능성 아이템을 추가해 소소한 불편함을 없애고 편리함을 제공하는 아이디어 물병이다.

코멕스 관계자는 "Made in Korea의 저력을 무기로 주방·생활용품 트렌드의 중심에 서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박람회를 통해 브랜드와 제품력을 바이어들에게 소개하며, 신규 계약 확보로 해외 영향력을 지속적으로 키우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코멕스는 사면체결 밀폐용기의 70% 이상을 수출 할 정도로 해외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47년 전통의 국내 토종 브랜드로 'Made in Korea'의 가치를 해외에 증명해 보이고 있는 것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인테리어 자재 선도기업 한솔홈데코가 KBS 월화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 세트장에 SB마루와 스토리보드 PET 등 인테리어 자재를 협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례는 빌라 모델하우스다. 집에서 가족이 좀 더 편하게 쉴 수 있는 넓은 공간을 확보하고 동선을 고려한 배치로 깔끔하게 인테리어를 마무리 했다. 또한 곳곳에 가족을 위한 세심한 배려를 담고 있다.
같은 화장품을 사더라도 '성분'을 꼼꼼히 따져 보고 고르는 소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
리안과 조이가 각 브랜드의 안전을 대표하는 상품으로 구성된 'The Best Item of Safety' 특별 콜라보 방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독일 만년필 필기구 브랜드 라미(LAMY)는 티포(tipo) 2018 스페셜 에디션으로 '투어멀린(turmaline)' 컬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로아코(대표 송단비)는 오는 8월 23일(목) 양재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