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김포운수에 'MAN 라이온스시티 천연가스 저상버스' 인도

최상운 2018-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주) (대표 막스 버거)가 선진그룹 김포운수에 'MAN 라이온스시티 천연가스 저상버스' 인도를 시작한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선진그룹 김포운수와 '천연가스(CNG) 저상버스' 총 30대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8일 초도 물량 5대를 전달했다. 이번 계약은 수입 버스 최초의 CNG 저상버스 공급 계약이자 단일 모델 최대 규모다.

이번에 선진그룹 김포운수에 전달된 CNG 저상버스는 승객과 운전자, 그리고 환경까지 배려한 편안하고 경제적인 친환경 버스로, 국내 도로 환경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준비과정을 거친 뒤 현지에서 완제품으로 생산해 국내에 들여왔다.

유로 6C 기준 및 국내 저공해 자동차 기준을 충족하는 천연가스 엔진으로 환경보호는 물론 경제적 효율성까지 겸비한 CNG 저상버스는 최고 출력 310 마력에 6단 ZF 자동변속기, 전자제어 제동 시스템(EBS) 등을 장착해 안정성을 높였다. 일부 출입구만 낮은 로우-엔트리 버스와 달리 통로 바닥 전체가 낮은 완전 저상형 버스로, 국내 유일 3개의 출입문을 통해 승객들의 빠른 승하차를 돕는다. 특히 중앙 출입문에는 차체와 보도 사이를 연결해 주는 자동 경사판과 차체가 최대 80mm까지 낮아지는 닐링 시스템(Kneeling System)을 적용해 노인, 어린이, 휠체어 등 교통약자들의 편의를 최대한 배려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번에 전달한 초도 물량 5대를 시작으로 이달 내에 'CNG 저상버스' 총 30대를 선진그룹 김포운수에 순차적으로 인도한다는 계획이다. 인도된 버스들은 이달부터 김포 완정사거리에서 출발, 여의도와 마포를 거쳐 서울시청 서소문청사까지 운행하는 경기 1002번 노선에 투입돼 일반 시민들과 만나게 된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이번 CNG 버스 전달을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이 친환경 유럽 프리미엄 버스의 뛰어난 안전성과 편의성은 물론 쾌적성까지 두루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고객과 환경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대기질 개선을 위한 국내 CNG 버스 보급 사업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재호 선진그룹 회장도 "김포 시민을 위해 수준 높은 버스를 제작해 들여와 준 만트럭버스코리아에 감사를 전한다"라며 "유럽 프리미엄 시내버스의 높은 안정성과 안락함을 시민들이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는 23일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스테이지 28에서 기아차 '쏘울 부스터'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안전을 생각하는 기업 ㈜늘솜(대표 박철오)에서는 대중교통 안전 서비스 개선 시스템 '세이핑 가드 택시'를 출시한다고 22일(화) 밝혔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8세대 신형 911 모델에 젖은 노면에서도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포르쉐 웻 모드(Porsche Wet Mode)' 적용, 실제 성능을 공개했다.
폭스바겐은 순수 전기 스포츠 카 ID. R 모델로 '뉘르부르크링(Nürburgring-Nordschleife)' 서킷에서 전기차 부문 신기록 수립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주)는 2018년 전국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하며, 공주지점 임희성(만 44세) 영업부장이 10년 연속 최다 판매 직원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9(C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