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 램프 수명 길어진 비즈니스 프로젝터 'EB-2042' 출시

최상운 2018-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엡손(이하 엡손, 대표 시부사와 야스오)은 뛰어난 밝기와 편리한 연결 기능으로 스마트한 프레젠테이션을 구현하는 비즈니스 프로젝터 'EB-2042'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3LCD 기술로 구현한 자연스러운 색상과 4천 4백 루멘의 밝기로 조명을 어둡게 하지 않은 밝은 곳에서도 고화질을 구현한다. 또한 가볍고 콤팩트한 크기로 장소를 옮겨 가며 사용이 가능해 중소형 기업 회의실이나 학교 강의실에 적합한 제품이기도 하다.

스마트한 프레젠테이션 구현을 위한 다양한 연결 기능도 강점이다. 2개의 HDMI 포트를 지원해 서로 다른 장치를 동시에 쉽게 연결할 수 있고, '엡손 아이프로젝션(Epson iProjection)' 앱으로 스마트 장치의 이미지와 파일을 무선으로 투사할 수 있어 회의 시 원활한 의사소통이 가능하다. 또한 고급 보안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프로젝터를 연결할 수 있도록 하여 기업에서 안심하고 보안 정보를 취급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EB-2042의 또 다른 장점은 사용자의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는 점. 슬라이드 키스톤 기능을 활용하면 간단한 설정만으로도 디스플레이 크기를 빠르게 조정할 수 있어 회의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또한 에코 모드의 램프 수명이 최대 12,000시간으로 길어져 유지보수의 비용 부담을 덜었다. 램프 1개를 추가로 구입하면 20,000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어 적은 유지 비용으로도 프로젝터를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엡손 관계자는 "EB-2042는 전작에 비해 밝기와 램프 수명이 향상돼 비즈니스를 위한 최적의 프로젝터로 거듭났다"라며 "조명을 끄지 않은 회의실 및 교실에서도 더욱 생생하고 선명해진 프레젠테이션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유비엔(대표 안은기)은 오는 9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IoT 스마트팜 '팜링크3.0'을 소개 및 시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포인드(대표 이채수)은 오는 9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지능형 관제 시스템 '봄 AI'를 출시 및 시연할 예정이다.
포스텍(포항공과대학교, 총장 김도연)은 오는 9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 ICT 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실리콘 기반의 폐열회수 열전모듈 및 열전발전 상용
엘유케이는(대표 이수정) 오는 8월 23일(목)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Party)'에서 브랜드 룩(LUK)의 워
성남시가 주최하고 성남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18 성남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월드 컨퍼런스'가 오는 8월 21일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 그랜드볼룸 & 로비에서 열리는 가운데, 국내 1위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
엘유케이는(대표 이수정) 오는 8월 23일(목) 양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