엡손, 설치 제약의 한계를 벗어던진 '미니 홈 프로젝트' 2종 선보여

최상운 2019-06-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엡손(이하 엡손, 대표 시부사와 야스오)이 25일 스타일리시하고 설치 유연성이 뛰어난 미니 홈프로젝터 'EF-100시리즈(EF-100W/EF-100B)'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신제품 2종은 어떤 공간에나 어울리는 캐주얼하고 세련된 디자인이 가장 큰 특징이다. 2,000루멘 밝기, 3LCD 적용, 최대 150인치 대화면 투사도 가능해 성능도 뛰어나다. 또, 레이저 광원을 탑재해 별도 램프 교환 없이 최대 2만 시간까지 사용 가능해 내구성도 우수하다.

콤팩트한 사이즈로 거실, 침실, 주방 어느 장소에서나 사용이 가능한 공간 친화적 제품이다. 밝기 손실 없이 360도 전 방향 투사가 가능하고, 수직/수평 키스톤 보정 기능으로 천장 투사, 벽면 투사, 거꾸로 투사 등 원하는 각도에서 이미지를 손쉽게 조정할 수도 있다.

크기는 가로 210mm, 세로 230mm, 높이 92mm에 2.7kg으로 3LCD 프로젝터(500lm 이상) 중 세계에서 가장 작다. 이동이 간편해 따로 설치 없이 테이블에 두고 사용하기에도 불편함이 없다.

또한 블루투스 기능으로 외장 스피커, 헤드셋 등과 연결 가능해 소비자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구글 크롬캐스트 호환으로 유튜브, 넷플릭스 등 각종 동영상을 간편한 연결로 시청할 수 있다. 한편, 엡손은 소비자들의 다양한 콘텐츠 시청을 지원하기 위해 EF-100시리즈를 구매한 고객 전원에게 구글 크롬캐스트를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엡손 관계자는 "최근 가정에서도 각자의 공간에서 원하는 영상을 따로 시청하는 트렌드에 따라 집안 어디서나 손쉽게 연결할 수 있는 스타일리시한 미니 홈프로젝터 EF-100시리즈를 출시하게 됐다"라며 "선명한 화질, 뛰어나 설치 호환성으로 유튜브, 넷플릭스 등 OTT서비스는 물론 홈트레이닝, 스포츠 중계, 교육 등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하기 적합한 제품"이라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후지제록스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Korean Customer Satisfaction Index)' 조사에서 사무용 복합기(복사기) 부문 19년 연속 1
제네시스 브랜드가 미국에서 벤틀리, 아우디 등의 럭셔리 브랜드를 이끌어온 마크 델 로소(Mark Del Rosso)를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로 영입한다.
포르쉐 AG (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차 타이칸의 세 번째 라인업, '타이칸 4S (Taycan 4S)'를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경기도 성남시에 성남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 스파크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한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조사(KCSI) 경형 승용차 부문에서 5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